귀묵상의 깊이를 더해주는, 말씀묵상
  • 주께서 날마다 더하게 하시니라

    본 말씀은 사랑의교회 故옥한흠 원로목사의 주일설교를 요약, 정리한 것입니다.

  • 이전 2019년 11월 08일 다음

본문말씀   |

  사도행전 2:42~47   Acts 2:42~47
42 그들이 사도의 가르침을 받아 서로 교제하고 떡을 떼며 오로지 기도하기를 힘쓰니라 42 They devoted themselves to the apostles' teaching and to the fellowship, to the breaking of bread and to prayer.
43 사람마다 두려워하는데 사도들로 말미암아 기사와 표적이 많이 나타나니 43 Everyone was filled with awe, and many wonders and miraculous signs were done by the apostles.
44 믿는 사람이 다 함께 있어 모든 물건을 서로 통용하고 44 All the believers were together and had everything in common.
45 또 재산과 소유를 팔아 각 사람의 필요를 따라 나눠 주며 45 Selling their possessions and goods, they gave to anyone as he had need.
46 날마다 마음을 같이하여 성전에 모이기를 힘쓰고 집에서 떡을 떼며 기쁨과 순전한 마음으로 음식을 먹고 46 Every day they continued to meet together in the temple courts. They broke bread in their homes and ate together with glad and sincere hearts,
47 하나님을 찬미하며 또 온 백성에게 칭송을 받으니 주께서 구원 받는 사람을 날마다 더하게 하시니라 47 praising God and enjoying the favor of all the people. And the Lord added to their number daily those who were being saved.

말씀묵상   |

우리는 교회의 성장, 부흥이라는 말을 사용할 때 주의할 필요가 있습니다. 주님은 주께서 교회에 구원받은 자를 주실 때를 가리켜 부흥이라고 말씀하십니다. 그러므로 교회간의 수평이동은 부흥이라고 말할 수 없습니다. 주님의 입장에서 본다면 어느 교회든 마찬가지이기 때문입니다. 주님 주시는 참된 부흥은 예수를 모르는 자가 교회로 계속 들어오는 것을 말합니다. 교회가 성장한다는 것은 감사한 일이지만 우리가 전도해서 얻은 새 생명이야말로 진짜 부흥인 것입니다.


주님은 건강한 교회에 구원받은 자녀를 보내십니다. 예루살렘 교회는 건강한 교회였습니다. 우리는 이 교회를 보면서 건강한 교회의 지표를 8가지 정도 발견하게 됩니다. 먼저 예루살렘교회는 복음을 듣고 모인 사람들의 교회였습니다(36,37절). 그들은 베드로의 설교를 듣고 회개한 사람들이었습니다. 십자가만 생각하면 가슴이 뭉클한 그런 사람들이 모인 교회라야 건강한 것입니다.

또한 이 교회는 성령 충만한 교회였습니다(38,39절). 베드로의 외침대로 이들은 회개했고 성령을 선물로 받았습니다. 그리고 뜨겁게 된 이들은 용감한 자가 되어 어디를 가나 예수를 증거하는 사람들이 되었던 것입니다. 어제의 그들이 아니라 새롭게 변화되었습니다. 이런 사람들이 있는 교회에 주님은 구원받는 자를 보내십니다. 여러분은 어떻습니까? 무엇으로 성령 받았다고 말할 수 있겠습니까?

말씀을 배우는 교회였습니다(42절). “날마다 듣는 소리인걸 뭐…” 이런 사람들이 모인 교회는 소망이 없습니다. 그러나 이들은 주님을 알고자 했고 말씀을 듣고자 했습니다.

또 예루살렘교회는 예수 때문에 세상욕심을 버린 교회였습니다(44절). 이들은 내 것, 네 것을 구분하지 않았습니다. 예수를 믿고나자 자신을 지배하던 물질욕이 힘을 잃고 말았던 것입니다. 그래서 서로가 주고 받는 천국이 된 것입니다. 입으로 주여 주여 하면서 마음으로 돈돈 한다면 세상 사람들과 무엇이 다르겠습니까? 사실 한국교회가 부흥이 안되고 사람들이 빠져나가는 이유는 교회가 건강하지 않기 때문입니다. 몸의 건강을 살피려면 혈압을 체크 하듯이 교회의 건강을 살피려면 마음의 주인이 돈인지 주님인지를 살피면 될 것입니다.

그리고 사랑의 수고를 아끼지 않는 교회였습니다(45절).

뿐만 아니라 세상 사람들로부터 칭찬 받는 교회였습니다(47절). 아무리 교회에서 칭찬 받아도 직장에서, 가정에서 손가락질을 받는다면 부끄러운 일입니다. 건강한 교회는 세상에서도 존경과 신뢰를 받을 수 있어야 하는 것입니다.

마지막으로 이 교회는 예배가 살아있는 교회였습니다(46,47절). 살아있는 예배가 사람의 영혼을 사로잡는 교회에 하나님은 구원받는 사람을 더하십니다. 한국이 병든 이유는 교회가 병들어 있기 때문입니다. 그리고 교회가 건강하려면 내가 건강해야만 합니다. 이 8가지에 비추어 내가 건강하다면 우리 교회도 건강하다고 말할 수 있는 것입니다.

주님이 희한한 일을 통해서 구원을 이루시는 것을 저는 자주 봅니다. 비상수단을 쓰신다는 말입니다. 우리는 하나님께서 왜 그런 비상수단을 통해 구원을 이루시는지 알지 못합니다. 그러나 재림 때에는 알게 될 것입니다. 그러므로 주님께서 이처럼 서두르시고 열심을 내시는 일에 우리가 가만히 있어서는 안될 것입니다.

예수 외에는 소망이 없습니다. 그러므로 예수를 믿도록 해야 합니다. 그래야 우리가 살아나고 이 사회가 치유될 수 있는 것입니다. 주께서 여러분 모두에게 분명한 음성으로 들려주시기를 기도 드립니다.

오늘의 기도   |

주님만이 우리의 소망되심을 감사합니다. 영혼 구원에 무엇보다 열정을 가지고 계신 하나님의 그 마음을 우리가 시원케 해드리기를 원합니다. 그 일에 우리를 사용하여 주십시오. 아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