귀묵상의 깊이를 더해주는, 말씀묵상
  • 주님의 진실한 청지기가 되라

    본 말씀은 사랑의교회 故옥한흠 원로목사의 주일설교를 요약, 정리한 것입니다.

  • 이전 2023년 11월 20일 다음

본문말씀   |

  누가복음 12:41-48   Luke 12:41-48
41 베드로가 여짜오되 주께서 이 비유를 우리에게 하심이니이까 모든 사람에게 하심이니이까 41 Peter asked, 'Lord, are you telling this parable to us, or to everyone?'
42 주께서 이르시되 지혜 있고 진실한 청지기가 되어 주인에게 그 집 종들을 맡아 때를 따라 양식을 나누어 줄 자가 누구냐 42 The Lord answered, 'Who then is the faithful and wise manager, whom the master puts in charge of his servants to give them their food allowance at the proper time?
43 주인이 이를 때에 그 종이 그렇게 하는 것을 보면 그 종은 복이 있으리로다 43 It will be good for that servant whom the master finds doing so when he returns.
44 내가 참으로 너희에게 이르노니 주인이 그 모든 소유를 그에게 맡기리라 44 I tell you the truth, he will put him in charge of all his possessions.
45 만일 그 종이 마음에 생각하기를 주인이 더디 오리라 하여 남녀 종들을 때리며 먹고 마시고 취하게 되면 45 But suppose the servant says to himself, 'My master is taking a long time in coming,' and he then begins to beat the menservants and maidservants and to eat and drink and get drunk.
46 생각하지 않은 날 알지 못하는 시각에 그 종의 주인이 이르러 엄히 때리고 신실하지 아니한 자의 받는 벌에 처하리니 46 The master of that servant will come on a day when he does not expect him and at an hour he is not aware of. He will cut him to pieces and assign him a place with the unbelievers.
47 주인의 뜻을 알고도 준비하지 아니하고 그 뜻대로 행하지 아니한 종은 많이 맞을 것이요 47 "That servant who knows his master's will and does not get ready or does not do what his master wants will be beaten with many blows.
48 알지 못하고 맞을 일을 행한 종은 적게 맞으리라 무릇 많이 받은 자에게는 많이 요구할 것이요 많이 맡은 자에게는 많이 달라 할 것이니라 48 But the one who does not know and does things deserving punishment will be beaten with few blows. From everyone who has been given much, much will be demanded; and from the one who has been entrusted with much, much more will be asked.

말씀묵상   |

예수님께서는 우리 모두를 향해서 당장 내일 재림하신다는 것을 염두하고 신앙생활을 하라고 말씀합니다. 비유로 집을 떠나면서 신실한 청기를 불러 그 집 일을 다 맡기고 떠나는 주인이 있는데 그 주인이 돌아올 때까지 그 청기지는 주인이 시킨 일을 열심히 할 때 나중에 주인으로부터 칭찬을 듣게 된다는 것입니다.
이 세상에서 신앙생활을 하는 사람은 청지기 자세로 임해야 한다고 합니다. 그래야 주님이 오실 때 참으로 칭찬을 받고 상급을 받는다는 것입니다. 이와 같이 주님이 오셔서 칭찬하실 정도로 깨어있고 신실한 청지기 같은 삶은 살려는 사람은 몇 가지 조건을 갖춘 것 같습니다.
첫째로 주인의 뜻을 알아야 합니다(47절), 두 번째는 많이 받은 자입니다. 또 많이 맡은 자입니다.

말뜻을 잘 연관시켜 생각해 보세요. 예수를 믿는다고 해서 모두가 주님이 시키시는 일에 충실하고 진실한 것은 아닙니다. 그저 교회만 다니는 사람 많습니다. 구원받기 위해 예수를 믿는 정도에서 발전하지 못하는 사람들도 많습니다. 그리고 평생 살아도 주님을 위해서 헌신한다, 자기 자신을 드린다는 것은 사치스러운 일로 생각하고 남의 일처럼 여기는 사람들도 있습니다. 이런 사람들은 주님이 오셔서 그들을 칭찬하실지 의심이 됩니다.

우리 자신들이 주님 앞에 마지막으로 칭찬받고, 상급받고 주님이 기뻐하시는 사람이 되려면 몇 가지 요건이 있어야 하는데 주님의 뜻이 무엇인지 알아야 하고, 우리가 이 세상에서 주님 앞에 충실 하려면 은혜를 많이 받아야 합니다. 또 많이 맡아야 합니다. 바쁘기는 하지만 직분을 위해 열심히 뛰는 사람이어야 합니다. 그래야만이 깨어있을 수 있습니다.

주님의 뜻을 알기 위해서는 성경공부를 해야 합니다. 그러면서 하나님의 음성을 듣는 훈련을 해야 합니다. 말씀을 깨달을 때마다 맘이 촉촉해 지는 것, 은혜를 받은 것입니다.

한 가지 꼭 기억해야 할 것은 이렇게 주님의 뜻이 무엇인지 알았는데도 그 행치 않으면 책망을 받습니다. 우리는 하나님을 위해 헌신하도룩 부르신 존재입니다.
직분을 맡기 싫어 도망만 간다면 결국에 주님 앞에 가서 책망을 받게 됩니다. 이제 우리는 주님이 오시는 그날까지 깨어서 주님이 원하시는 일에 헌신할 수 있어야 합니다.
하나님이 여러분의 생활에 축복(건강, 성공, 형통)할수록 헌신해야 된다는 것을 잊지 마십시오.

오늘의 기도   |

예수님, 하나님의 뜻을 따라 순종하며 헌신하는 우리가 되도록 도와주옵소서. 진실한 하나님의 청지기가 되어 주님으로부터 칭찬받는 우리가 되게 하옵소서. 아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