귀묵상의 깊이를 더해주는, 말씀묵상
  • 변함없는 신앙의 원리

    본 말씀은 사랑의교회 오정현 담임목사의 주일설교를 요약, 정리한 것입니다.

  • 이전 2019년 12월 02일 다음

본문말씀   |

  사도행전 16:6~10   Acts 16:6~10
6 성령이 아시아에서 말씀을 전하지 못하게 하시거늘 그들이 브루기아와 갈라디아 땅으로 다녀가 6 Paul and his companions traveled throughout the region of Phrygia and Galatia, having been kept by the Holy Spirit from preaching the word in the province of Asia.
7 무시아 앞에 이르러 비두니아로 가고자 애쓰되 예수의 영이 허락하지 아니하시는지라 7 When they came to the border of Mysia, they tried to enter Bithynia, but the Spirit of Jesus would not allow them to.
8 무시아를 지나 드로아로 내려갔는데 8 So they passed by Mysia and went down to Troas.
9 밤에 환상이 바울에게 보이니 마게도냐 사람 하나가 서서 그에게 청하여 이르되 마게도냐로 건너와서 우리를 도우라 하거늘 9 During the night Paul had a vision of a man of Macedonia standing and begging him, 'Come over to Macedonia and help us.'
10 바울이 그 환상을 보았을 때 우리가 곧 마게도냐로 떠나기를 힘쓰니 이는 하나님이 저 사람들에게 복음을 전하라고 우리를 부르신 줄로 인정함이러라 10 After Paul had seen the vision, we got ready at once to leave for Macedonia, concluding that God had called us to preach the gospel to them.

말씀묵상   |

본문 8절은 드로아에서 일어난 사건입니다. 드로아는 옛날 트로이를 뜻합니다. 바울이 아시아 지역 사역을 마치고 마게도니아(유럽) 사역을 펼치게 되는데 하나님께서는 마게도니아에서 말씀을 전하는 것이 하나님의 뜻이라고 했습니다. 우리는 이 본문을 통해 바울에게 몇 가지를 배울 수 있습니다.
첫번째는 성령의 인도에 민감한 것입니다.
지금 성령이 바울에게 소아시아 지역에서 더 이상 말씀은 전하지 말도록 했습니다. 하나님 말씀을 전하는 것은 굉장히 중요합니다. 교회생활도, 말씀생활도 모두 주님의 일인데, 하나님의 일이라고 다 하나님의 뜻이 아니라는 것입니다. 성령이 인도하시는 일이 하나님의 뜻인 것입니다.
요한복음 16장 13절에 보면 ‘진리의 성령이 오시면 그가 너희를 모든 진리 가운데로 인도하시리니 …. 고 하셨습니다. 예수님은 이 땅에 육체로 오신 하나님 이십니다. 그리고 성령은 우리와 함께 계시는 그리스도의 영입니다. 우리와 함께 계시는 그리스도의 영께서 우리에게 오셔서 우리 모두를 진리로 인도하신다고 하셨습니다.
그 진리 안에는 하나님의 예민하신 인도하심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따라서 여러분들이 성경을 읽더라도 그냥 읽지 말고, 성령께 의존하고 읽어야 합니다.

두 번째는 환상과 꿈을 보는 원리입니다.(9절)
좀 폭넓게 해석하면 우리에게 꿈과 소명이 있느냐 하는 것입니다. 아무리 이 말을 강조해도 지나침이 없는 것은 꿈과 소명이 없는 인생은 죽은 인생이기 때문입니다. 꿈과 소명이 없는 사람의 특징은 싸움을 하고, 누수(낭비)를 합니다. 만약 당신이 시간을 버리고 삶의 에너지를 누수하고 있습니까? 그것은 꿈이 없다는 뜻일 것입니다.
오늘 많은 사람들이 왜 꿈이 없을까요? 당장 내게 유익에만 혈안이 되어 있기 때문입니다. 당장의 이익에만 관심을 쏟기 때문에 장차 나타날 영광을 위하여 현재의 고난을 감당할 힘이 사라져버린 것입니다. 꿈을 위하여 자신을 추스릴 수 있는 능력이 사라져버린 것입니다.
여러분, 기억하십시오. 하나님이 일을 시키실 때는 반드시 당신의 꿈과 환상을 회복시켜주십니다.

마지막으로는 바울은 복음을 전합니다.(10절)
복음을 전하는 것이 소명입니다. 오늘날 왜 능력이 없어지고, 크리스천들이 힘을 잃어갑니까? 하나님의 나라는 말이 있지 않고 능력에 있는데, 어떻게 하면 이 능력을 회복합니까? 바울은 ‘내가 복음을 부끄러워하지 아니 하노니 이 복음은 모든 믿는 자들에게 구원을 주시는 하나님의 능력이 됨이니라’고 했습니다.
여러분, 복음에 대해서 다시 마음을 열고 회복할 때에 하나님께서 능력을 주시는 것입니다.
한국교회가 힘을 잃어버린 것은 복음을 전하는 능력이 사라졌기 때문입니다. 무형 교회인 우리는 왜 힘이 없습니까? 복음을 전하라는 하나님의 소명에 민감하지 못해서 그런 것입니다.
오늘 우리는 다시금 복음의 증인이 되어야만 합니다. 그러면 우리는 능력을 회복하게 될 것입니다.

<본 말씀은 오정현 목사의 주일설교(2004.04.18)를 요약,정리한 것 입니다.>